• [입시대장]
  • ‘수학보다 국어가 걱정’ 예비 고3, 수능 국어 어떻게 대비해야 할까





수학보다 국어가 걱정예비 고3, 수능 국어 어떻게 대비해야 할까
 





예비 고3 국어 학습법
 





2019학년도 수능에서 가장 화제가 된 과목은 단연 국어영역이었다.
 





2019 수능 국어에서는 무엇이 중요했나?

화법, 작문, 문법
 





화법, 작문, 문법

출제자는 체감난이도를 고려해 수험생들의 위기 대처 능력을 평가하고자 했다.
 





화법, 작문, 문법

위기 대처 능력을 기르기 위해서는 어떻게 공부를 해야 할까?
 





독서(비문학)
 





문학
 





문학

그렇다면 이러한 성격의 지문을 해석할 때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
 





앞으로의 수능 국어 난도는 더 높아질까?

수능 출제기관의 입장에서는 변별력 확보가 안 되어 위험한
물수능보다는 차라리 안정적인 불수능이 낫다고 판단할 수 있다.
따라서 예비 고3에게는 위기 대처 능력과 추상적인 작품 해석 능력에
더욱 초점을 두는 깊이 있는 국어 공부가 필요하다.

입시대장이 함께하겠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