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울산교육청,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추진 협약 체결
  • 전수완 인턴 기자

  • 입력:2019.07.18 10:51


 

울산광역시교육청은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18일(목) 오후 울산교육청에서 발달장애학생들에게 능력에 맞는 직업체험 및 직업교육훈련을 제공하기 위하여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발달장애인의 생애주기에 따른 직업 욕구에 대하여 체계적이고 효과적인 직업교육훈련지원을 제공하여 직업생활을 통한 자립과 사회참여 기회를 학대하고자 체결되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울산교육청에서는 진로직업 지도인력을 배치하여 발달장애학생의 직업체험 프로그램에 참여, 올바른 진로선택을 지원한다. 또한, 한국장애인고용공단에서는 직업체험관을 구축하여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자립 기회 제공 △고용기반 마련 △일자리 창출에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발달장애인훈련센터는 △2016년 서울‧인천 △2017년 광주‧대구 △2018년 전북‧대전‧경기에 이어 2019년 울산‧부산‧강원‧경남‧경북‧충북 지역에 설치된다. 울산발달장애인훈련센터는 오는 10월 울산 남구 삼산동에 기존 건물(2, 3층)을 리모델링하여 규모 2860.46㎡, 직업체험관, 직업훈련관 등을 구성하여 개소할 예정이다. 

 

울산시교육청 관계자는 “발달장애학생들은 신체장애인보다 인지, 의사소통능력이 부족하여 사회적 자립이 비교적 낮기 때문에 실제적인 직무체험과 고용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직업훈련이 필수적이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발달장애학생들의 개개인의 특성에 적합한 직업적 소질을 개발하여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한 것에 대하여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발달장애학생 뿐만 아니라 모든 장애학생들이 성공적인 사회통합을 위하여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관계자는 “울산발달장애훈련센터는 발달장애학생들이 단순한 복지의 시혜 대상이 되거나 사회진출을 포기하지 않고 자신에게 적합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직업훈련을 받아 당당하게 우리 사회 구성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상호 긴밀하고 우호적인 협력으로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하여 발달장애학생의 진로‧직업교육 지원체제를 강화하고 취업 지원 서비스를 더욱 견고하게 제공하는데 힘쓰기로 하였다. 

 

 



▶에듀동아 전수완 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