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입시
  • 아직 내 진로를 잘 모르겠다면? 학종 준비하는 고1 위한 유형별 진로탐색 방법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5.15 18:05
진학사의 ‘고1을 위한 학종 대비 유형별 진로탐색 방법’

 

 

 

정시 확대에도 불구하고 학생들의 선호도가 높은 수도권 주요 20개 대학에서는 정시 못지않게 수시 학생부종합전형으로 선발하는 비율이 점점 늘고 있다. 이에 따라 많은 학생이 학생부종합전형을 대비하면서 학생부를 철저하게 관리하려고 노력한다. 하지만 상대적으로 이 전형 준비의 첫 단추라 여겨지는 진로 목표 설정에 대한 고민은 다소 부족해 보인다.

 

학생부종합전형 대비의 핵심은 학생의 꿈(진로목표)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고 그 꿈을 이루기 위해 고등학교 과정(교과 성적 관리+비교과활동 관리)을 충실하게 보내는 것이다. 하지만 중학교를 갓 졸업한 고1 학생들에게 대학에서의 전공을 결정하거나 진로를 구체화하는 것은 생각보다 쉽지 않다.

 

이렇게 학생들이 겪고 있는 진로에 대한 고민들을 유형화해 보면, 진로결정 미성숙형 불일치형 우유부단형 등 세 가지로 나눌 수 있다. 진학사의 도움을 받아 이러한 유형 각각의 특징을 살펴보고, 유형별로 효과적인 진로탐색 방법을 소개한다.

 

 

희망 학과, 진로 잘 모르겠어요진로결정 미성숙형

 

이 유형의 학생은 대학의 학과와 직업에 대한 전반적인 정보가 부족한 경우이다. 이 유형의 학생들은 대체로 학업에 먼저 신경을 써서 성적을 잘 받아 놓은 뒤, 남들이 유망하다는 진로로 가면 된다는 생각을 하곤 한다. 이 유형의 학생들은 설령 진로를 결정했다 하더라도 본인의 진로에 대한 확신이 낮아 진로가 수시로 바뀔 수 있기에 학생부 비교과활동들의 일관성, 진정성 등이 떨어질 확률이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진로결정 미성숙형이 참고하면 좋은 TIPS]

1. 다양한 분야의 독서를 통해 내가 어떤 분야에 흥미를 갖고 있는지 알아보자.

2. 적성검사나 직업정보자료(워크넷)를 통해 자신의 적성과 전공, 직업에 대해 알아보자.

3. ‘워크넷의 직업정보를 찾아볼 때 평균연봉보다는 어울리는 적성, 흥미, 관련 학과 정보 위주로 알아보자.

 

[워크넷 직업정보자료 예시]

*에너지공학기술자

 

-적성 및 흥미: 호기심, 연구 능력, 추진력, 논리적 사고, 책임감, 협업 능력 등

-관련 학과: 에너지(자원)공학과, 기계공학과, 화학공학과, 전자(전기)공학과, 재료공학과 등

-관련 자격: 에너지관리기사, 신재생에너지발전설비기사, 해양자원개발기사 등

-직업 전망: 향후 10년간 고용 증가 예상

 

 

잘하는 것과 하고 싶은 것 다른데진로 결정 불일치형

 

이 유형은 자신이 관심 있어 하는 분야와 자신의 적성 분야가 불일치한다고 생각하는 학생 타입이다. 이러한 학생의 특징은 자신의 진로 결정을 어떻게 할지 감을 잡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자연스럽게 자신의 진로에 대한 확신도 낮은 편이다. 이럴 경우, 본인이 무엇에 흥미가 있는지, 남들보다 잘하는 것이 무엇인지 평소 고민해보고 불일치하는 부분을 적절히 수정 및 조율해 나가야 한다. 자신의 흥미가 무엇인지 꾸준히 관찰해 그 흥미가 반영된, 일관성 있는 비교과 활동들은 전공적합성 부분에서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다.

 

[불일치형이 참고하면 좋은 TIPS]

1. 적성검사 등 프로그램을 활용해 자기 탐색과 진로/직업 정보에 대한 탐색을 꾸준히 병행하자.

2. 관심 분야에 대해 최소 6개월 이상 꾸준하게 흥미를 갖고 있는지 체크한다.
(6개월 이하의 흥미는 일시적인 흥미로 간주된다.)

3. 자신이 좋아하는 과목보다 자신 있어 하는 과목과 관련된 진로 분야를 탐색해본다.

 

 

 

이것도 하고 싶고, 저것도 하고 싶고진로결정 우유부단형

 

이 유형은 충분히 자기 탐색을 해왔고 현재 어떠한 전공과 직업들이 있는지에 대한 정보도 많이 접해본 학생에게서 나타난다. 이미 정보를 많이 갖고 있지만 자신의 여러 재능과 흥미가 일치되는 진로 분야가 한 두 개로 좁혀지지 않는 유형이다. 1, 2번 두 유형의 학생이 보기엔 행복한 고민 같겠지만 실제로 학생 내부적으로는 가장 치열하고 진지하게 고민하고 있는 유형이다.

 

[진로결정 우유부단형이 참고하면 좋은 TIPS]

1. 자신의 적성(자신 있는 과목 포함) 중에 정말 하고 싶은 분야가 무엇인지 고민한다.

2. 대학별 융합전공을 알아본다(: 연세대 글로벌융합공학부, 서강대 지식융합학부).

3. 대학별 자유전공이나 자율전공을 알아본다. , 자유전공, 자율전공의 경우 해당계열 내에서만 전공을 선택할 수 있는 경우가 많아 지원하고자 하는 대학의 학과 홈페이지를 반드시 살펴보아야 한다. 일례로 홍익대 캠퍼스자율전공-인문예능이 있다.

 

각각의 유형에 따른 조언들을 적절하게 활용한다면 고교 1학년 내에 충분히 자신의 진로를 구체화할 수 있을 것이다. 이후부터는 그 진로에 맞게 교과목을 선택하고 비교과 활동을 계획하여 최선을 다하는 일만 남는다.

 

학생부종합전형을 준비하려면 진로 탐색부터 차근차근 준비하는 것이 맞다. 하지만 적지 않은 학생들이 자신의 진로에 대한 충분한 고민 없이 어디선가 대입에 유리한 비교과활동 정보를 듣고, 무작정 열심히만 하면 된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학생부종합전형에서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어느 전공에나 유리한 천편일률적인 활동이 아닌, 자신만의 명확한 진로와 연계한 특화된 활동이 훨씬 더 경쟁력이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5.15 18:05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