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입시
  • 올해 수능 11월 14일 실시… “초고난도 문항 출제 지양, EBS 연계율 70%”
  • 최유란 기자

  • 입력:2019.03.26 14:00
한국교육과정평가원, 2020학년도 수능 및 6월 모의평가 시행계획 발표

 
 

성기선 한국교육과정평가원장이 26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2020학년도 수능 시행 기본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세종=뉴시스

 


교육부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오는 11월 14일 실시되는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 시행 기본계획을 26일 발표했다.

이날 발표에 따르면 올해 수능은 학교 교육을 충실히 받고 EBS 연계 교재와 강의로 보완한 학생이라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수준으로 출제된다. 이를 위해 평가원은 전 영역·과목에 걸쳐 2009 개정 교육과정의 내용과 수준에 맞춰 출제하고, 수능이 끝난 후 문항별 성취 기준 등 교육과정 근거를 공개할 예정이다.

EBS 수능 교재 및 강의와 수능 출제의 연계도 전년도와 같이 영역·과목별 문항 수 기준 70% 수준을 유지한다. 영어 영역의 경우 학생들이 한글 해석본을 암기하는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2016학년도부터 적용하였던 EBS 연계 방식을 올해도 유지할 예정이다.

또한 수능이 안정적으로 출제·시행될 수 있도록 오는 6월과 9월 모의평가를 실시한다.

2018학년도 수능부터 도입된 영어 영역 절대평가도 유지된다. 필수로 지정된 한국사 영역의 경우, 변별이 아닌 우리 역사에 대한 기본 소양을 평가하고 수험 부담이 최소화되도록 핵심적이고 중요한 내용 중심으로 평이하게 출제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필수화 취지에 따라 한국사 영역 미응시자의 경우 수능 성적 전체를 무효 처리하며 성적 통지표를 제공하지 않는다.

아울러 전년도와 같이 예비 문항을 준비해 지진 등 위기 상황에 대비할 예정이다.

장애인 권익 보호 및 편의 증진을 위해 점자문제지가 필요한 시각장애 수험생 중 희망자에게는 화면 낭독프로그램이 설치된 컴퓨터와 해당 프로그램용 문제지 파일 또는 녹음테이프를 제공하고, 2교시 수학 영역에서 필산 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 점자정보 단말기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수험생과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 경감 및 저소득층 가정의 교육비 부담 완화를 위해 응시수수료 환불 제도와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법정차상위계층에 대한 응시수수료 면제 제도도 시행한다. 해당 제도의 구체적 실시 방안과 절차는 오는 7월경 2020학년도 수능 시행 세부계획 공고 시 발표한다.

한편 평가원은 이날 오는 6월 4일(화) 실시되는 2020학년도 수능 6월 모의평가 시행계획도 발표했다. 6월 모의평가는 수능과 마찬가지로 EBS 수능 교재 및 강의와 모의평가 출제의 연계를 문항 수 기준 70% 수준으로 유지한다.

2020학년도 수능 응시 자격이 있는 모든 수험생이 응시할 수 있으며 접수 기간은 4월 1일부터 4월 11일까지다. 개인별 성적 통지표는 6월 25일 배부된다.

자세한 시행계획은 한국교육과정평가원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에듀동아 최유란 기자 cyr@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3.26 14:00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