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상반기 공채 시즌 “취준생 하루에 자료검색만 2시간 20분 한다”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3.13 09:16

 


 

 

상반기 공채시즌이 한창인 요즘, 취업준비생들은 하루 평균 2시간 20분을 공채 자료검색수집에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소서 작성 역시 매일 2시간 이상 소요돼 하루 평균 4시간 이상을 공채 준비에 사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2019년 상반기 신입공채에 지원하는 취업준비생 701명을 대상으로 공채 준비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먼저 잡코리아는 상반기 신입공채 지원자들에게 공채 준비시간이 충분했는지 물었다. 그 결과 5명 중 2명 가량인 36.5%의 응답자가 공채 준비 시간이 부족하다고 답했다. 준비 시간이 적당하다는 답변은 53.2%로 가장 많았고, 반면 시간이 충분하고 넉넉하다고 생각하는 응답자는 10.3%로 소수에 그쳤다. 공채 준비시간이 부족하다고 답한 응답자들은 시간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이유로 평소 준비가 부족해서(55.5%)’, ‘자기소개서, 포트폴리오 등 서류작성 압박 때문에(41.4%)’, ‘공채공고가 특정 시기에 몰려 나와서(30.1%)’ 등을 꼽았다(*복수응답).

 

잡코리아에 따르면 취준생들은 공채시즌에 자료검색수집에만 하루 평균 140.7(2시간 20), 자소서 작성에 122.0(2시간)을 소요하는 등 매일 4시간 이상을 공채 준비에 사용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앞서 공채준비 시간이 부족했다고 답한 그룹의 경우, 시간이 충분하다고 답한 그룹보다 공채 준비에 소요되는 시간이 길었다. 실제로 시간이 부족하다는 그룹에서는 자료검색수집에 매일 144.0분을 소요한 반면, 시간이 충분하다고 답한 그룹은 하루 평균 106.9분 만을 자료검색수집에 사용해 매일 30분 이상의 차이를 보였다. 자소서 작성 역시 시간이 부족하다는 그룹(133.2)시간이 충분하다고 답한 그룹(93.0)간 차이가 있었다.

 

한편 취준생들이 공채자료를 수집하는 경로를 조사한 결과 잡코리아 등 취업사이트 채용공고 검색조회69.9%의 응답률로 1위에 올랐다. 이어 지원 기업 채용페이지, 홈페이지 확인(43.9%)’, ‘취업 카페 내 게시판 검색 및 조회(29.8%)’, ‘정부지자체 등이 운영하는 취업지원센터 이용(12.3%)’ 순이었다(*복수응답).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3.13 09:16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