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소식
  • 전북대, 4개국 17개 대학서 외국인유학생 초청 한국문화체험 장 마련
  • 김수진 기자

  • 입력:2019.01.21 16:36

 


 

 

겨울방학을 맞은 전북대학교가 해외 대학생들로 북적이고 있다. 전북대가 매년 방학을 맞아 해외 자매결연 대학 학생들을 초청해 한국문화 체험 프로그램 진행하는 필링코리아(Feeling Korea) 프로그램이 시작됐기 때문이다.

 

전북대는 필링코리아 프로그램 환영식을 21일 오후 2시 전북대 진수당 가인홀에서 갖고 2주간의 한국문화체험 일정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전북대의 올해 동계 필링코리아 프로그램에는 4개국 17개 대학 160명의 해외 대학생들이 참여한다. 체험 기간 동안 외국인 학생들은 오전 한국어 수업을 통해 한국어 문법과 기초 회화 등을 공부하고, 매일 오후에는 전주 한옥마을 일원을 돌아보며 전통혼례나 풍물체험, 도자기 만들기 등 우리 전통문화를 체험한다.

 

특히 동계 프로그램에는 겨울 대표 스포츠인 스키캠프를 진행한다. 평소 눈을 구경하기 어려운 인도네시아와 미국 괌 대학의 학생들에게 좋은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중국 상해출판인쇄전과학교 학생 40명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도 눈길을 끈다. 이들은 전북대 미디어센터에서 영상제작과 관련된 수업을 받고 한국문화도 체험할 예정이다.

 

윤명숙 전북대 국제협력본부장은 더필링코리아 프로그램은 외국 학생들에게 우리대학과 한국문화를 알리고, 자매 대학으로서의 돈독한 관계를 확인하는 자리라며 최근에는 대학별 맞춤형 프로그램 진행으로 외국인 학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으며 외국인 학생들에게 우리대학의 우수성을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9.01.21 16:36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