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면접복장 불변의 법칙? 여전히 ‘검정 정장’ 1위
  • 정승아인턴 기자

  • 입력:2018.11.08 15:14

 



 

하반기 면접시즌에 들어서면서 취업준비생들의 면접의상 준비를 위한 고민도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 특히 취준생들이 가장 선호하는 면접복장 스타일은 블랙&화이트 정장으로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올 해 면접 경험이 있는 취업준비생 1213명을 대상으로 면접의상 준비 현황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76.8%면접복장을 마련하기 위해 비용이 들었다고 응답했다.

 

이들 취준생들이 면접의상 구입을 위해 사용한 금액은 평균 183000원 정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남성구직자들의 경우 평균 225천원으로 여성구직자들의 평균 비용 135000원에 비해 9만원정도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면접 시 착용했던 복장으로는 남성 취준생들의 경우 슈트, 셔츠, 넥타이 등 정장 스타일이 52.4%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세미정장 스타일(자켓 스타일) 17.6%, 캐주얼룩(청바지, 티셔츠 등) 17.3% 등의 순이었다.

 

반면 여성취준생들의 면접복장으로는 세미정장 스타일이 38.3%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원피스 등 오피스 캐주얼이 26.1%로 그 뒤를 이었다.

 

선호하는 면접복장 컬러도 남녀 간 다소 차이가 있었다. 먼저 여성 취준생들의 경우(*복수응답) 선호하는 면접의상 색상으로 검정(블랙)을 선택한 경우가 응답률 84.5%로 압도적으로 높았으며, 다음으로 흰색(화이트)을 선택한 응답도 51.2%로 많았다.

 

남성 취준생들의 경우 검정(블랙)을 선택한 경우가 여성들에 비해서는 다소 낮았지만, 응답률 67.7%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남색(네이비) 52.4%, 회색(그레이) 11.2% 등을 선호한다는 응답도 많아 차이가 있었다.

 

선호하는 면접복장 스타일도 남녀간의 의견차이가 있었다. 남성 취준생들의 경우 규격화된 정장 스타일을 선호하는 경향이 51.0%로 더 높았으나, 여성 취준생들은 정장 보다는 자율복장을 선호하는 경향이 58.0%로 더 높았다.

 

면접복장으로 자율복장을 선호하는 이유로는(*복수응답) 기존에 가지고 있는 옷을 입을 수 있어 더 효율적이다(66.7%)가 가장 많았으며, 이외에 많이 입어보지 않는 정장 보다는 자율복장이 더 편하기 때문(39.0%) 개성을 들어낼 수 있어 어필하기 더 좋다(26.3%) 복장 선택을 위한 고민이 줄어들 것 같다(14.7%) 등의 의견도 있었다.

 

반면, 정장 스타일을 더 선호하는 이유로는(*복수응답) 자율복장이 정장 보다 준비하는 데 더 고민이 될 것 같다(64.5%)가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복장으로 지원자 간 차이가 드러나지 않아 마음이 편하다(54.2%) 정장이 빌리기 더 쉽다(20.3%)는 의견도 뒤를 이었다.

  



▶에듀동아 정승아인턴 기자 edudonga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