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2030청년, 구직활동의 끝은 ‘더 이상 일하지 않는 것’ 36.9%
  • 허이선인턴 기자

  • 입력:2018.10.11 10:32

 



현재는 물론 노후까지 계속 일하기를 꿈꾸는 청년들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20~30대 청년 10명중 4명은 구직활동의 끝취업이 아닌 더 이상 일하지 않는 것이라 답해 직업을 갖고 경제활동을 계속하는 한 구직활동은 끝나지 않을 것이라 생각하는 이들이 많은 것으로 풀이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20~30대 청년 구직자 및 직장인 1378명을 대상으로 구직활동이 끝나는 시기와 꿈꾸는 노후생활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우선 구직활동의 끝은 언제일까?’라는 질문에 원하는 기업에 취업/이직하는 것이라 답한 응답자가 63.1%로 많았다. 그러나 더 이상 일하지 않는 것이라 답한 응답자도 36.9%로 적지 않았다.

 

실제 노후까지 계속 일하고 싶어하는 청년들이 많았다. ‘하루 8시간 일하는 직장생활을 언제까지 할 계획인가?’ 조사한 결과 정년퇴직까지(되도록 오래) 일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56.2%로 절반이상에 달했다. 노후에도 일을 할 계획인가?’라는 질문에도 노후에도 일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60.7%노후에는 일하지 않고 싶다(39.3%) 보다 많았다.

 

이는 노후에 경제적으로 풍요롭고 활발한 사회활동과 취미생활을 하는 활동적인 노후를 보내고 싶어하는 청년들이 많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실제 20~30대 청년들에게 어떤 노후를 보내고 싶은가?’ 조사한 결과 경제적으로 풍요로운 노후를 보내고 싶다는 응답자가 49.4%(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특히 여성응답자 중에는 절반이상인 53.3%경제적으로 풍요로운 노후를 보내고 싶다고 답했고, 이어 취미생활에 열정적인(46.3%)’, ‘사회생활을 활발하게 하는(45.7%)’ 노후를 보내고 싶다는 응답자가 상대적으로 많았다.

 

남성응답자 중에는 취미생활에 열정적인 노후를 보내고 싶다는 응답자가 48.5%로 가장 많았고 이어 사회생활을 활발하게 하는 노후를 보내고 싶다(46.6%)’는 응답자가 많았다. 그리고 다음으로 경제적으로 풍요로운 노후를 보내고 싶다(43.3%)’는 응답자가 많았다.

 

희망하는 노후의 한 달 생활비는 평균 198만원으로 집계됐다. 노후 한 달 생활비 희망액수는 남성이 평균 200만원으로 여성 평균 196만원보다 소폭 높았다.

 
 



▶에듀동아 허이선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