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국제구호개발기구 옥스팜과 셰프 샘킴이 글로벌 식량위기 극복을 위해 함께하는 옥스팜X샘킴의 푸드트럭 캠페인112(), 13() 양일간 강원도 주민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12() 강원도교육청 교직원들 대상으로 그리고 13() 강원도 비발디파크 스노위랜드에서 진행되는 캠페인 행사는 셰프 샘킴의 푸드트럭에서만 맛볼 수 있는 메뉴를 직접 개발하여 방문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며 무상으로 제공되는 음식과 함께 전 세계 식량위기지역의 실태를 알리고 정기 후원을 독려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셰프 샘킴은 “12번째 진행되는 푸드트럭 캠페인을 통해 전 세계 8억 명 이상의 사람들이 굷주림으로 생명의 위협을 받고 있다는 것을 알리고 우리 모두의 지속적인 관심과 도움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상기시키고 싶었다라고 기대의 뜻을 밝혔다.

 

20155월에 시작된 옥스팜X샘킴의 푸드트럭은 현재까지 서울 부산 인천 대구 대전 용인 울산 광주 청주 파주 제주 등을 포함한 28개 지역에서 총 11번의 캠페인을 펼쳤으며, 이를 통해 약 12000명 이상의 대중들과 만나 전 세계 식량위기지역의 실태를 알릴 수 있었다. 행사를 통해 마련된 후원금은 전 세계 굶주림의 고통에 처한 긴급구호지역 등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옥스팜 푸드트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에듀동아 박재영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