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학력 제한없는 알바 늘어나… 생산•건설•운송 87.8% 학력무관
  • 유태관인턴 기자

  • 입력:2017.09.27 11:13




 

 

알바생을 모집하면서 일정한 수준의 학력을 요구하는 학력제한 채용공고가 5년 새 14% 감소했다. 반면 학력과 관계없이 알바생을 모집하는 학력 무관 공고는 201363.5%에서 2017년에는 77.6%로 증가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대표 윤병준)이 올 상반기 알바몬에 등록된 업직종별 채용공고 6212638건을 중심으로 최근 5년간 알바몬 채용공고의 학력 제한 여부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알바몬 조사 결과 학력을 제한하는 공고는 2013년 상반기 전체 공고의 36.5%에서 201433.2% 201530.1% 2016년 상반기 26.2%로 차츰 줄었다. 그 결과 올 상반기 알바몬에 등록된 전체 알바 공고 중 학력을 제한하는 공고는 전체 공고의 22.4%5년새 14.1%P가 감소했다. 반면 학력과 관계없이 알바생을 모집하는 학력무관 공고는 2013년 상반기 63.5%에서 올 상반기 77.6%로 크게 늘었다.

 

학력 제한 공고가 가장 두드러지게 사라진 분야는 미디어 업종이었다. 미디어 업종은 2013년 상반기만 해도 전체 공고 중 학력제한 공고가 차지하는 비중이 41.5%였으나, 올 상반기에는 22.3%19%P 이상 크게 감소해 학력 제한이 가장 많이 사라진 업종으로 꼽혔다. 고객상담리서치영업 17.6%P 사무직 14.3%P 유통판매 13.9% 등도 학력 제한비중의 감소 폭이 높은 알바 업종으로 꼽혔다.

 

알바몬은 생산 및 외식 업종이 학력 제한에서 가장 자유로웠다고 밝혔다. 즉 올 상반기 등록된 생산건설운송 공고87.8%, ‘외식음료87.1%가 학력 무관 공고로 나타났다. 서비스(80.1%) 미디어(77.7%) 문화여가생활(77.0%) 유통판매(73.1%)도 전체 공고의 70% 이상이 학력과 관계없이 알바생을 모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학력을 가장 많이 제한하는 업종은 교육강사였다. 알바몬에 따르면 올 상반기 교육강사 부문 채용공고의 61.6%는 특정 학력 이상으로 학력을 제한하는 공고로 나타났다. 이어 고객상담리서치영업 51.0% 사무직 45.5% IT컴퓨터 38.8% 디자인 31.1% 업종도 비교적 학력제한이 높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학습지 교사, 학원 보조, 강의 보조 알바가 주로 모집되는 교육강사 업종에서 가장 선호하는 학력 수준은 초대졸로 전체 공고의 32.1%로 나타났다. 이어 대졸’ 16.0%, ‘고졸’ 13.4% 순이었다. ‘고객상담리서치영업업종은 전체 공고의 절반 이상이 학력무관을 선택하지 않았지만, 상세 제한 내역을 살펴 보면 고졸 이상이 전체 공고의 48.7%, 학력 제한 공고의 96.1%로 나타나 사실상 학력제한이 없는 것이나 마찬가지였다고 알바몬은 밝혔다. 이밖에도 디자인 업종의 11.9% 사무직 8.1% IT컴퓨터 7.3%가 초대졸 학력자로 학력 제한을 뒀다.



▶에듀동아 유태관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