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9월, 주요 대기업․공기업 신입채용 정보를 한눈에
  • 유태관인턴 기자

  • 입력:2017.09.12 10:16

 

9, 주요 대기업공기업 신입채용 정보를 한눈에

 

9월 셋째 주 SK그룹, CJ그룹 등이 신입사원 공개 채용에 나선다. 삼성 역시 6일부터 계열사별 하반기 공채를 시작한다. 이에 취업포털 잡코리아(대표 윤병준)9월 셋째 주 채용을 진행하는 대기업, 공기업 신입 공채 정보를 정리했다.

 

삼성, 15일 접수마감

 

삼성은 6일부터 하반기 계열사별 공채를 진행 중이다.

삼성은 915일 오후 5시까지 계열사별 3급 신입사원 채용을 진행한다. 신입채용을 진행하는 계열사는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SDS 삼성전기 삼성생명 삼성카드 호텔신라 제일기획 등이다. 모집부문과 채용전형은 계열사직무별로 상이하다. , 삼성직무적성검사(GSAT)의 경우 모든 계열사들이 1022()에 공통 진행할 예정이다. 삼성의 계열사별 채용공고는 삼성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삼성 계열사별 채용에 대한 취준생들의 반응은 어떨까? 잡코리아가 설문 조사를 진행해 삼성 계열사별 채용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묻자, 78.4%가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답했다.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이유는 계열사별로 직무가 세분화돼 다양한 지원자에게 기회가 생길 것 같다(69.0%)’, ‘계열사별 채용 기준이 명확해질 것 같다(25.0%)’ 등이 있었다.

 

CJ, 19일 접수마감

 

CJ그룹 919일까지 ‘2017 하반기 신입사원 모집서류접수를 진행한다.

이번 신입사원 모집에는 CJ제일제당 CJ푸드빌 CJ프레시웨이 CJ E&M CJ CGV CJ 오쇼핑 등 CJ그룹 주요 계열사 13곳이 참여했다. 지원자격은 국내외 4년제 대학교 학사 학위 이상 소지자(기 졸업자 및 20182월 졸업 예정자)이다. 지원자들은 지원서 접수 테스트 전형 1차 면접 임원 면접을 거쳐 최종 합격하게 된다. CJ그룹 입사지원은 CJ그룹 인재채용 페이지에서 가능하다.

 

한편, CJ그룹은 직무, 자소서, LIVE Q&A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CJ그룹 직무X자소서 토크쇼 알아두면 쓸모 있는 신비한 JOB학사전을 진행한다. 해당 방송은 91519시에 CJ채용 페이스북, 유튜브 등 각 채널에서 시청할 수 있다.

 

SK, 22일 접수마감

 

SK그룹에서 하반기 신입사원을 모집 중이다. SK이노베이션 SK텔레콤 SK건설 SK해운 SK브로드밴드 SK바이오팜 등 SK그룹 주요 계열사에서 각 부문별 신입사원을 채용 중이다. 지원자들은 서류전형 후 필기전형(SKCT), 면접전형을 거쳐 최종 합격하게 된다. 서류전형은 922일에 마감된다. SK그룹 채용에 대한 자세한 내용 확인 및 입사지원은 SK 그룹 채용정보 페이지 ‘SK커리어스에서 할 수 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자사 페이스북에서 ‘SK이노베이션 계열 JOB Talk’를 진행한다. ‘JOB Talk’912일과 915일에 SK이노베이션 페이스북에서 라이브 방송으로 진행된다. 해당 방송에서는 24명의 직무 담당자들이 들려주는 생생한 입사 정보를 얻을 수 있다.

 

한국자산관리공사, 22일 접수마감

 

한국자산관리공사에서 채용형 청년인턴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금융일반, 건축 분야 채용형 청년인턴이다. 지원자들은 서류심사 후 필기전형, 1차 면접전형, 2차 면접전형을 거쳐 청년인턴으로 임용된다. 201711월부터 약 2개월 이내의 인턴 근무 후 채용분야별 심층평가를 진행해 최종 정규직 전환자가 확정된다. 한국자산관리공사 채용에 대한 자세한 내용 확인 및 입사지원은 92217시까지 한국자산관리공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한편, 한국자산관리공사는 이번 채용을 통해 총 29(금융일반 분야 24, 건축 분야 5)의 청년인턴을 채용할 예정이다.

 

잡코리아는 취업전문가와 함께 하는 취업방송 잡코리아TV, 취업 선배들의 합격 비법을 확인할 수 있는 합격자소서 인적성면접후기 등 다양한 취업 서비스를 제공해 구직자들을 적극 지원한다. 해당 서비스들은 잡코리아앱 또는 잡코리아 웹사이트 내 신입공채 페이지에서 이용할 수 있다.



▶에듀동아 유태관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