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동아
  • ‘수해 심각’ 청주, 괴산, 천안 특별재난지역으로
  • 이채린 기자

  • 입력:2017.08.01 15:35

최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충북 청주시, 괴산군과 충남 천안시가 27일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됐다. 특별재난지역은 대형 사고나 재해로 인한 피해가 커 수습을 위한 특별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인정되면 대통령이 정해 국가차원에서 도움을 주는 제도.

 

행정안전부는 “최근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지역에 대해 중앙재난피해합동조사를 실시한 결과 피해규모가 특별재난지역 선포 기준을 초과한 청주시, 괴산군, 천안시 3곳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특별재난지역 선포 기준 액수는 청주시가 90억 원, 괴산군이 60억 원, 천안시가 105억 원이다.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되면 피해 복구 비용의 일부를 정부가 지원하며 행정, 의료지원 등을 받을 수 있다. 이 지역 주민들은 전기, 가스, 통신요금 등을 정부로부터 감면받고 세금을 내는 기한을 늦출 수 있다. 



▶에듀동아 이채린 기자 rini1113@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7.08.01 15:35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